다마스이사

소불이는 좀 멋적은 듯 급히 손을 저었다. 무슨 일인지 어서 말씀해 보시오. 이사해주세요

웃음을 띠운 채 소불이를 응시했다. 알고 계시니 물론 원래의 명칭도 알고 계시겠군요.

소불이는 턱을 만지작거리며 빙긋이 웃었다. 모르고 있지만 원래 신의 갈무구가 그 당시

지은 이름이 바로 백초회춘단이라고 다른 사람들한테 들은 것 같소.죽청청은 알았다는

듯이 고개를 끄덕이며 다시 물었다.

다마스이사

노민장께서는 백초회춘단의 효용을 아시나요 다마스이사 하며 침중하게 말을 받았다.

입고 죽은 사람이라 할지라도 사흘만 넘기지 않고 그가 만든 백초회춘단을 복용하면

살아날 수가 있다고 했소. 포장이사잘하는곳 내쉬며 고개를 한두어 번 끄덕였다. 아까운

것은 갈신의께서 이십 년 동안 명산대첩을 두루 돌아다니면서 구십팔 가지의 영약을

찾았으나 원래의 목표보다는 두 가지가 모자랐다는 점이예요. 다시 말을 계속했다.

강원도 원주시 신림면 성남리 26506

이사해주세요

그 중의 하나는 바로 귀방에 하나 밖에 남지 않았던 죽보였으며 바로 죽보는 전신의

골절을 통하게 할 수가 있는 것이예요. 다마스이사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은

환혼초이예요. 그는 환혼초를 찾는 것을 포기하고 구구환원단으로 이름을 바꾸었지요.

소불이는 고개를 끄덕이며 혼잣말로 중얼거렸다. 죽청청은 다시 한숨을 내쉬며 나직하게

말을 이었다. 짐보관창고 무구라고 하며 평생을 살아오는 동안 나한테 한 번도 부탁을 한

적이 없었어요. 받을 때에도 단약을 만든 후에 사분의 일을 드리기로 했었어요. 이 년 후

죽산에 와서 세 알의 구구환원단을 주는 동시에 선옹과 막연한 친구가 되었어요.

포장이사잘하는곳

있어요. 다마스이사 하지 않자 그녀는 다시 말을 이었다 한 말들은 모두가 폐방의

방주에게서 들은 것이예요. 선옹이 돌아가시던 해에 그가 갑자기 죽산에 와서 선옹이

돌아가신 것을 알자 몹시 안타까와 했어요. 퀵이사 갈신의께서는 쪽지 하나를 저의

남편에게 건네주며 영존께서는 이미 돌아가셨으니 몹시 유감스러울 뿐이라며 하지만 이

종이 쪽지를 잘 보관해 두고 만약 이 다음에 구구환원단으로 효과를 보지 못할 때에는

즉시 자기를 찾아오라고 했대요.

짐보관창고

듣자 갑자기 눈앞이 환해지는 것 같은 느낌이 들어 참지를 못하고 급히 물었다.

컨테이너이삿짐보관비용 갈신의를 찾으라는 것이오 다마스이사 힘없이 고개를 끄덕였다.

숲 속에다 폐방의 고죽진법을 배치해 놓았기 때문에 아무리 강한 적이라 할지라도 쳐들어

올 수 없게 되어 있어요.